제 목  소꼽친구
글쓴이  경기산업
날 짜
08-01-23 10:11
조회(3235)
소꼽친구야~!!
어릴적 그 시절에..
추운 겨울날. 이맘 때가 되면
동무들과 모여~
꽁꽁 얼은 손을 붙잡고 나와
술레잡기,놀이를 신나게 하면서
천진난만" 하게 뛰어놀던 그시절..
바둑이도 따라 나와 옆에서
꼬리를 흔들며~
멍~멍 짖어 대고
전깃줄에 앉아 있는 참새들은
신이나서 짹짹"^대며 지져기어~
놀이에 듬뿍 빠져 놀곤 했던 시절
한참을 놀다가
어둠이 깔릴 무렵이면..
이집저집 굴뚝에서 연기가 피어 올라
저녁때임를 알리고
어떤 동무가 동무들아~
오늘은 그만 놀기로 하고
내일 만나서 또 놀자^ 하는 소리에
동무들은 조잘조잘 대며~
아쉬움을 뒤로했던 그시절이
사무치게 그립습니다

-배청일-
번호 미리보기 제목 이름 날짜 조회
23
이미지 없음
썰매의 추억~ 경기산업 01-23 3090
22
이미지 없음
소꼽친구 경기산업 01-23 3236
21
이미지 없음
물 처럼 사는... 경기산업 10-10 3733
20
이미지 없음
두고보... 경기산업 04-15 3312
19
이미지 없음
소중한친구 경기산업 03-13 3169
18
이미지 없음
좋은글... 경기산업 02-27 3256
17
이미지 없음
돌아서서... 경기산업 02-15 3123
16
이미지 없음
당신은... 경기산업 02-10 3303
15
오~ (1) 경기산업 02-07 3234
14
이미지 없음
마음에 바르는약 경기산업 02-07 3184
13
이미지 없음
아름다운 ,,, 경기산업 01-30 3126
12
이미지 없음
나 어때.. 경기산업 01-28 3267
11
이미지 없음
있기는 있나..? 경기산업 01-23 3201
10
이미지 없음
눈 사람...? 경기산업 01-23 3193
9
이미지 없음
끌리는 사람 경기산업 01-20 3107
 1  2